하이트진로, 일본 수출용 과일 진로막걸리 ‘피치’와 ‘망고’ 출시
하이트진로, 일본 수출용 과일 진로막걸리 ‘피치’와 ‘망고’ 출시
  • 김지은 인턴기자
  • 승인 2019.07.11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맞춤형 제품 개발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가 일본수출전용 진로 막걸리의 후속으로 ‘진로막걸리 피치’와 ‘진로막걸리 망고’를 출시해 일본 막걸리 시장 강화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진로막걸리 피치와 망고는 알코올 도수 4%, 용량 750ml의 페트제품으로 하이트진로의 일본법인 ‘진로㈜(Jinro Inc.)’를 통해 판매된다. 하이크진로는 블루베리, 석류, 포도 등 일본인들이 선호하는 과일 총 5가지를 샘플화 해 현지 시음 테스트를 진행 했으며, 그 결과 망고와 복숭아 제품이 높은 평가를 받아 주질 개선을 통해 제품화 했다. 일본 전역에서 7월중 판매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는 2009년 12월 오사카, 히로시마 등 서 일본 한정상품으로 진로막걸리를 첫 출시했고, 2010년 3월 일본 전국으로 판매하며 일본 주류 시장 내 막걸리를 확대했다. 2018년에는 일본 아이돌 SKE48의 멤버 3명과 콜라보레이션(Collaboration)해 막걸리의 오리지널 칵테일을 선보이기도 하는 등 막걸리 시장 유지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후지경제 연간자료에 따르면 현재 진로막걸리는 일본 막걸리 시장의 1위로 60%가 넘는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하이트진로의 황정호 해외사업본부 총괄 상무는 “하이트진로는 현지 맞춤형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 출시하고 있다”며 “현지인들이 선호하는 제품과 주질의 개발을 통해 글로벌시장에서 한국 술의 우수성을 알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