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휴가철 졸음 방지 ‘졸음번쩍껌’ 출시
롯데제과, 휴가철 졸음 방지 ‘졸음번쩍껌’ 출시
  • 김지은 인턴기자
  • 승인 2019.07.16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연카페인인 과라나 추출물 함유… 강력한 휘산 작용
사진=롯데제과 제공
사진=롯데제과 제공

 

롯데제과가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판형(板形)의 ‘확! 깨는 졸음번쩍껌’을 선보였다.

졸음번쩍껌은 천연카페인인 과라나 추출물이 들어 있으며 강력한 휘산 작용으로 입안과 콧속을 시원하게 해 졸음을 쫓아준다.

롯데제과는 휴가철 졸음 방지를 위한 운전자들의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판단하고 ‘졸음번쩍껌’을 휴대성이 좋은 판껌 제품으로 선보였다. 가격은 1000원이다.

졸음번쩍껌은 2014년 용기에 담긴 바둑알 모양의 코팅껌 형태로 처음 출시됐다. 출시 이후 수험생, 운전자 등에게 입소문이 퍼지며 판매 또한 지속적으로 늘어났다. 2016년 40억 원이었던 매출이 이듬해 45억 원, 작년에는 52억 원으로 매년 두 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롯데제과는 졸음번쩍껌을 활용, 추후 휴게소 등에서 졸음을 예방하는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제품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