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 몽골 최초 진출... 30억 원 수출계약
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 몽골 최초 진출... 30억 원 수출계약
  • 이경민 기자
  • 승인 2019.10.01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T, 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 6·7기 성과발표회 개최
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 6·7기가 성과발표회 마친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제공
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 6·7기가 성과발표회 마친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제공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지난달 19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올해 8월 말까지 해외 각지에서 활동한 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아프로 AFLO)의 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번 성과발표회에는 6기와 7기에 소속된 청년개척단 총 37명이 참가해 개인 부문과 팀 부문별 최우수, 우수, 장려상을 수상했다. 청년개척단은 개인별 1:1로 매칭된 국내 수출업체가 해외 파견국에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시장조사부터 통관 테스트, 검역 지원까지 길게는 6개월에 걸쳐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최우수 성과로 선정된 몽골 아프로 단원들은 시장진입부터 수출계약까지 전 과정을 지원해 국내 수출업체의 몽골 시장 최초 진출을 도왔다. 이 외에도 △대형유통업체 연계 시식 행사로 30억 원 규모 수출계약 체결 △5성급 레스토랑에 발효식품 납품 계약 △유튜브 영상으로 파견국 수출정보 제공 △유럽항공사 기내식 신메뉴 제안 및 샘플테스트 등 다양한 수출 성공사례들이 공유되었다.

이번 청년개척단 성과발표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개인 수상자 3명은 내년도 aT청년인턴 지원 시 가점을 받게 된다. 또한 aT는 청년개척단 수료자 전원을 대상으로 취업역량 강화교육을 시행하는 등 활동 종료 후에도 지속적인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 “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은 열정 가득한 청년들의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장이자 농식품 수출기업에 있어 새로운 수출선 발굴의 계기가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청년들과 함께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7년부터 시작된 농식품 청년해외개척단은 현재 7‧8기 40여 명을 해외에 파견 중이다. 내년에는 몽골, 인도, 미얀마 등 수출 다변화 전략 국가에 약 120명의 단원을 선발해 파견할 예정이다. 참가자에게는 현지 숙소를 포함한 체제비와 왕복항공권 등 파견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