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사태, 매장 위생 향상 계기 삼자”
“신종 코로나 사태, 매장 위생 향상 계기 삼자”
  • 박현군 기자
  • 승인 2020.02.05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승재 소상공연 회장, 소상공인 분발·정부 실효적 지원 촉구
(사진제공:=소상공인연합회)
(사진제공:=소상공인연합회)

소상공업계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사태를 각 매장의 위생수준 향상의 계기로 삼자는 목소리가 나왔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은 5일 회원사들을 대상으로 발표한 담화문을 통해 “소상공인들이 다함께 심기일전하여 위생 수준 향상과 더 친절한 서비스로 국민의 신뢰를 제고해야 할 것”이라며, “국민 여러분께 더욱 신뢰받아 소상공인 경기가 되살아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합시다”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또한 이날 담화문에서 “연합회 차원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관련 소상공인 긴급 실태조사를 매주 실시하며 이를 토대로 정부당국에 명확한 대응과 대책을 전달해나갈 것”이라며 소상공인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그는 담화문을 통해 소상공인 특례보증 확대, 농어민 수준으로의 이자조정 및 상환유예, 세금감면 등의 대책을 홍남기 경제부총리에게 직접 건의했음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