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점심값 평균 6260원…코로나 이후 구내식당·편의점 이용↑
직장인 점심값 평균 6260원…코로나 이후 구내식당·편의점 이용↑
  • 이동은 기자
  • 승인 2020.07.09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잡코리아 제공
사진=잡코리아 제공

올해 직장인들의 점심값은 평균 626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올해는 코로나19 사태가 확산하면서 회사 밖의 음식점에서 점심을 먹는 직장인이 감소하고 구내식당이나 편의점에서 식사를 해결하는 직장인이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직장인 731명을 대상으로 올해 직장인 점심값 현황에 대해 설문 조사한 결과 올해 직장인 평균 점심값은 6260원으롤 전년보다 2.5%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점심값은 식사 방법에 따라 차이가 있었는데 ‘회사 밖의 음식점에서 식사를 하는’ 직장인의 평균 점심값이 7400원으로 가장 높았다. ‘편의점 도시락 등 편의점 음식으로 식사를 하는’ 직장인의 평균 점심값이 6210원으로 뒤를 이었고 이 외에 ‘구내식당에서 식사를 하는’ 직장인은 평균 5530원, ‘직접 도시락을 준비하는’ 경우는 평균 4860원을 점심값으로 지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전년 대비 점심값 증가율은 편의점이 가장 높았다. 편의점 음식으로 점심을 먹는 직장인의 점심값은 지난해 5530원에서 올해 6210원으로 15.9%나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최근 편의점에 프리미엄 제품이 등장하는 등 제품 종류와 가격이 다양해졌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점심식사를 주로 어디서 하는지 조사한 결과 ‘구내식당에서 식사를 한다’고 답한 직장인이 38.1%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회사 밖 음식점에서 식사를 한다’고 답한 직장인이 34.5%를 차지했으며 ‘편의점 음식으로(14.0%)’ 또는 ‘직접 준비해온 도시락으로(5.7%)’ 식사를 한다는 직장인이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