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계룡물류센터, 온라인 전용 자동화라인 증설
아워홈 계룡물류센터, 온라인 전용 자동화라인 증설
  • 박현군 기자
  • 승인 2021.01.12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온라인몰 주문 출고량 전년 대비 84% 증가
코로나19 방역·온라인 확대 대비 차원
계룡물류센터 내 새롭게 구축한 자동화라인 모습. (사진=아워홈 제공)
계룡물류센터 내 새롭게 구축한 자동화라인 모습. (사진=아워홈 제공)

아워홈(대표 유덕상)이 자사 계룡물류센터 내 온라인몰 전용 자동화라인을 구축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설비투자는 지난해 온라인 매출 급등이 올 해에도 이어질 것이라는 전망에 따라 급증하는 온라인 몰 주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아워홈은 지난해 ‘아워홈 식품점몰’의 출고량이 전년대비 84%, 매출은 114% 늘었다고 밝혔다.

식품점 몰에서 가장 판매량이 높았던 제품은 ‘아워홈 지리산수’이며, 이어 국·탕·찌개 간편식, 김치 제품, 온더고(냉동 도시락) 순으로 높은 판매량을 보였다.

이에 따라 아워홈은 온라인몰 사업 확대를 위해 B2C 물류를 담당하는 계룡물류센터에 지난해 상반기부터 온라인몰 전용 자동화라인 구축에 착수, 최근 본격 가동을 시작했다.

먼저 아워홈은 계룡물류센터 내 택배 상품 전용 오토테이핑, 자동 송장 부착시스템을 구축해 택배 상품 포장 시 수작업으로 진행했던 과정을 자동화했다.

또한 상품을 소터(Soter) 라인에 투입하면 고객별 상품 및 수량을 자동 분류하는 시스템을 구축하여 분류 시간을 크게 단축하고 포장 생산성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특히 온라인 주문 증대에 신속, 정확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됐다. 계룡물류센터의 생산성은 기존 대비 240% 이상 개선됐으며, 비용 절감 효과와 함께 고객 클레임이 기존 대비 61% 감소하며 배송 만족도를 높였다.

아워홈은 앞으로도 늘어나는 온라인 주문 수요에 대응하고 해당 사업분야 성장을 위해 올해 말까지 물류 인프라에 관련한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아워홈 관계자는 “비대면 소비 트렌드가 확산되며 아워홈 식품점몰을 중심으로 B2C 매출과 온라인 주문 출고량이 크게 늘고 있다”며 “이러한 소비 트렌드가 앞으로 더욱 확산될 것으로 보이는 만큼, 고객들이 주문한 제품을 신속, 안전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물류 역량 강화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