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건강기능식품 ‘첨가물 과다’
어린이 건강기능식품 ‘첨가물 과다’
  • 식품외식경제
  • 승인 2018.12.20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 건강기능식품 화학첨가물 사용 기준 강화한 건강기능식품법 개정안 나와.

성인용과 기준·규격 구분 없는 어린이용 건강기능식품 ‘화학첨가물’ 과다 사용 적발.

지난 2016년 9월 감사원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받은 매출 상위 10위 어린이용 비타민 제품 5개·홍삼 제품 5개 합성첨가물 사용 실태 조사.

조사대상 10개 제품 중 1개 제외하고 모두 합성첨가물 사용.

적게는 1종에서 많게는 12종의 화학 합성첨가물 포함돼.

한 업체의 어린이용 비타민 제품에 동 회사 성인용 비타민 제품보다 10종 더 많은 11종의 화학첨가물 들어있기도.

이 중 식품 부패와 변질 막는 방부제도 있어 경악.

이에 ‘개정 건강기능식품법’ 어린이 건강기능식품에 일반 성인용과 달리 별도의 식품첨가물 기준·규격 설정키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