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바르게 행동하는 지혜
올바르게 행동하는 지혜
  • 식품외식경제
  • 승인 2020.12.15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광희 win-win노사관계연구소 소장, 법학박사·공인노무사·한경대 겸임 교수

올바르다의 사전적 의미는 ‘말이나 생각, 행동 따위가 이치나 규범에서 벗어남이 없이 옳고 바르다’이다. 올바르게 생각하고 말하고 행동하는 사람은 이치나 규범에서 벗어남이 없기 때문에 마음이 평안할 것이다.

비록 어려움이 있더라도 자신이 올바르다는 점에서 당당함과 여유로움이 존재할 것이다. 그러나 올바르지 못한 행동을 하는 사람들은 스스로가 정당성을 갖지 못하고 마음이 불편하고 불안할 것이다. 만약 양심마저 올바르지 못해 그러한 불편함, 불안이 없을 수도 있겠지만 세상의 이치에 벗어나기 때문에 언제가 패망할 수 있다.

오늘날 권력에 눈이 어두워서 바르지 못한 행동을 하는 사람도 있고 돈에 탐욕을 갖고 부정한 행동으로 여러 사람에게 피해를 끼치는 사람도 있다. 권력이라는 것도 일시적인 것이라서 올바르지 못한 권력 행사는 곧 그 전말이 드러나고 책임을 지게 된다. 부정하게 돈을 탐하는 행동 또한 얼마 지나지 않아서 부정이 밝혀지고 본인을 나락으로 떨어뜨리는 것을 우리는 자주 목격한다. 

그런데 인간은 왜 그러한 어리석은 짓을 범하게 될까? 미국의 정신과 의사이자 심리학자인 윌리암 글라써(William Glasser, M.D)는 지식여과기(knowledge Filter)와 가치여과기(valuing filter)라는 개념을 설정해 인간마다 다르게 지각하며 자신이 지각한 것이 현실세계라고 인식하고 행동하기 때문이라고 한다.

인간은 자신이 가진 지식과 정보라는 지식여과기(knowledge Filter)가 어떻게 저장돼 있느냐에 따라 현실이 1차적으로 각기 다르게 지각된다고 한다. 왜곡된 지식과 정보를 갖고 있으면 현실을 올바르게 인식하지 못하고 잘못된 판단을 저지르면서도 자신이 옳다고 생각할 수 있다고 한다. 속담에 ‘본 것이 없고 들은 것이 없으면 어리석음이 끝이 없다’고 한 말과 의미를 같이 한다.

또한 글라써는 인간은 자신의 욕구가 충족된 과거의 장면을 머릿속에 저장하게 되는데 그것을 좋은 세계(Quality World)라고 하고 좋은 세계 안에 있는 모든 것을 상징하는 가치여과기(valuing filter)에 따라 2차적으로 다르게 지각하게 된다고 설명한다. 지식여과기를 통과한 정보가 가치여과기를 통과하는 동안 자신이 원하는 어떤 것과 비교해 일치하면 그것들에 긍정적인 가치를 부여하고, 반대로 비교해 일치하지 않으면 부정적인 가치를 부여하게 된다는 것이다. 

자신이 원하는 욕구가 충족된 과거의 장면은 윤리적으로 규범적으로 옳고 그름을 불문하고 긍정적인 가치를 부여하기 때문에 비록 그릇된 행동이었다고 하더라도 그것을 추구하게 된다고 한다.

예컨대 알콜중독자나 마약중독자는 그것을 취하는 장면이 기쁘고 흥분되는 장면으로 저장돼 있어 그러한 상황이되면 거기에 깊게 빠져든다는 것이다. 그것이 도덕과 법적으로 맞는 것이냐 아니냐는 전혀 묻지 않고 과거의 욕구가 충족돼 기분 좋은 장면이었느냐가 핵심이라는 것이다. 부정을 저지르면서 권력과 돈을 얻는 욕구가 과거에 좋은 장면으로 저장된 사람은 또다시 부정을 저지를 기회가 주어지면 그것에 빠져드는 것도 같은 이치라고 본다.

외식산업에 종사하는 사람도 경제적 이익 욕구만을 추구할 것이 아니라 고객을 포함한 주변 사람들이 행복해지는 사랑의 욕구를 추구해 함께 좋아하는 장면을 좋은 세계에 저장해 살아간다면 올바른 행동을 선택하는 지혜를 갖게 될 것이다. 고객이 행복해지면 고객은 지속적으로 찾을 것이고 그렇게 되면 본인에게도 이익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고객의 행복은 안중에 없고 자신의 이익추구 욕구만 갖게 되면 잘못된 행동을 선택하게 될 것이고 얼마 지나지 않아서 고객들의 외면을 받아서 본인에게도 손해가 될 것이다. 이것은 노사 모두에게 해당되는 것이다.

경영자가 자신의 이익 추구에만 관심을 둔다면 고객이나 종업원으로부터 사랑과 지지를 받지 못할 것이다. 근로자가 자신의 급여에만 욕구충족을 두게 된다면 고객이나 경영자에게 어떻게 인식되겠는가? 코로나19 사태의 시대에 노사 모두는 서로의 욕구충족을 위해 고객들이 원하는 것도 함께 추구하면서 노사 자신의 욕구도 함께 충족되도록 하는 올바른 행동을 선택해 자신들을 지켜 나가야 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