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 트렌드 반영 경쟁력 강화 ‘원할머니보쌈·족발’
외식 트렌드 반영 경쟁력 강화 ‘원할머니보쌈·족발’
  • 이동은 기자
  • 승인 2020.03.24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기 속 상생경영으로 주목받는 프랜차이즈 기업들①
원앤원㈜ ‘원할머니보쌈·족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외식업계가 그 어느 때보다 큰 위기를 겪고 있다. 한국외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코로나19 국내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외식업체의 95.2%가 고객이 감소했으며, 고객 감소율은 59.2%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외출을 자제하는 분위기가 이어지다 보니 외식업체들은 매출 하락에 직격탄을 맞았다. 

이와 같은 위기 상황 속에서 프랜차이즈 본사와 가맹점의 상생경영이 최근 프랜차이즈 업계의 가장 큰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가맹점이 사는 길이 본사가 사는 길’이라는 말처럼 프랜차이즈 본사들은 가맹점과의 상생경영을 통해 어려움을 극복하고 안정적인 운영을 이어나가려는 모습이다.

잘 알려진 장수 브랜드부터 새로운 유망 프랜차이즈로 떠오르고 있는 브랜드까지 수많은 외식기업들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가맹점 지원에 나서고 있다. 코로나19로 피해를 입고 있는 전 가맹점에 손 소독제와 마스크를 지급하고, 임대료를 지원하거나 로열티 및 광고비를 감면해준 곳들도 많다.

또한 지속적인 신메뉴 출시를 비롯해 HMR 시장 진출, 배달 확대, 소형 매장 출점 등 최신 외식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변화와 시도를 통해 경영 환경 악화로 고통받고 있는 가맹점의 부가 수익을 창출하고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도 한다. 

식품외식경제는 가맹점과의 상생은 물론 산업 발전 도모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는 국내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에 주목하고 그들이 안정적인 운영을 이어올 수 있었던 경쟁력과 앞으로의 계획을 들여다봤다.

사진=식품외식경제 DB, 각사 제공

 

외식 트렌드 반영 경쟁력 강화 ‘원할머니보쌈·족발

‘원할머니보쌈·족발’의 명품 도시락. 1인 가구와 혼밥족들에게 반응이 뜨겁다.
‘원할머니보쌈·족발’의 명품 도시락. 1인 가구와 혼밥족들에게 반응이 뜨겁다.
<br>

‘원할머니보쌈·족발’, ‘원할머니국수·보쌈’, ‘박가부대’, ‘모리샤브’ 등을 운영하는 원앤원㈜은 지난 1975년 작고 소박한 보쌈집으로 시작해 40여 년이 지난 현재까지 ‘세대를 이어가는 정성의 맛’을 모토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국내 대표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이다.

최근 1인 가구 증가와 혼밥 문화의 정착으로 배달시장이 급성장하면서 원앤원㈜이 운영하는 ‘원할머니보쌈·족발’의 배달형 매장의 인기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원할머니보쌈·족발은 과거 배달 전문 형태의 ‘원할머니보쌈·족발 배달형’ 매장을 선보이면서 배달, 포장, 도시락, 1인 가구 소비 등 변화하는 외식 트렌드에 맞는 프랜차이즈 모델을 성공리에 도입했다. 특히 보쌈을 대표 찬으로 다양한 메뉴를 구성한 ‘원할머니 명품 도시락’ 4종을 출시하는 등 배달형 매장에 적절한 메뉴를 선보이면서 경쟁력을 강화했다.

원할머니보쌈·족발의 배달형 매장인 ‘원쌈’.
원할머니보쌈·족발의 배달형 매장인 ‘원쌈’.

최근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외출과 모임을 자제하는 분위기가 확산됨에 따라 외식 소비보다 배달, 포장, 도시락 소비가 급증하고 있는 추세다. 이에 따라 보쌈과 김치를 곁들인 원할머니보쌈·족발의 건강한 명품 도시락 4종이 1인 가구와 혼밥족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원할머니보쌈·족발의 ‘원할머니 명품 도시락’은 담백하고 부드러운 보쌈에 김치를 곁들인 보쌈 도시락부터 제육 도시락, 매운 보쌈 도시락, 보쌈+제육 도시락 등 총 4종으로 구성했다. 원할머니보쌈·족발의 대표 메뉴인 보쌈과 함께 제육, 매운 보쌈 등과 다양한 찬류가 곁들여져 더욱 푸짐하고 알찬 한 끼 식사를 해결할 수 있다.

특히 매장에서 먹는 것과 같은 보쌈의 맛과 품질을 유지하기 위해 보쌈을 도시락 용기 안쪽 보온팩에 담은 것이 원할머니보쌈·족발만의 차별화된 인기 비결이다.

원앤원㈜ 관계자는 “원할머니 명품 도시락 4종은 대표 메뉴인 보쌈과 함께 제육, 매운 보쌈, 다양한 찬들로 구성해 최근 늘고 있는 1인 소비자들과 혼밥족들의 문의와 재구매율이 높다”며 “집에서도 합리적인 가격에 퀄리티 높은 한 끼 식사를 즐길 수 있도록 메뉴를 알차게 구성했다”고 말했다. 

원앤원㈜은 앞으로도 가맹점과의 상생경영을 기반으로 지난 40여 년의 노하우를 그대로 담아 고객의 수요에 맞는 맞춤형 신메뉴를 개발해 가맹점 수익성 강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한편 원앤원㈜은 최근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됨에 따라 이를 예방하기 위해 본사 직원과 전 매장 직원들에게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비치, 작업 공간 및 조리기구, 메뉴판 소독 등을 지킬 것을 권고하고 있으며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 문화를 제공하기 위해 위생적인 부분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